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이슈] 속옷 빨래 숙제 초등교사 집행유예

아이콘 아사다시노 | 댓글: 9 개 | 조회: 2561 |

'이쁜속옷 부끄부끄' 속옷 빨래 숙제 초등교사 집행유


초등학생 제자들에게 속옷 빨래 숙제를 내주고 성적으로 부적절한 표현이 담긴 댓글을 달아 논란이 된 교사가 국민참여재판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이 사건은 지난해 속옷 숙제 인증 사진에 A씨가 단 댓글을 본 학부모가 한 포털사이트 게시판에 글을 올리면서 알려졌다. 공분을 사면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A씨 파면을 요구하는 국민청원 동의가 20만 명을 넘기도 했다.

오늘 21일 울산지법 형사12부(황운서 부장판사)에 따르면 재판부는 아동학대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초등학교 남자 교사 A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아울러 재판부는 A씨에게 성폭력 치료 강의 40시간, 아동청소년 관련 시설 취업제한 5년도 선고했다.

A씨는 지난해 4월 초등학교 1학년 학생 16명에게 속옷을 세탁한 후 인증 사진을 학급 SNS에 올리게 했다. 또 해당 숙제 사진에 '이쁜 속옷 부끄부끄', '울 공주님 분홍색 속옷' 등 댓글을 단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지난 2019년 4월에도 비슷한 숙제를 냈으며, 체육 수업 시간 여학생들에게 부적절한 신체적 접촉을 한 혐의도 있다.

Lv77 아사다시노

메뉴 인장보기 EXP 5%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 검색된 글이 없습니다. 검색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