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이슈] 유승민, 尹·崔 겨냥 "신비주의 베일 벗으면 지지율 출렁일 것"

Laplidemon | 댓글: 2 개 | 조회: 545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은 1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최재형 전 감사원장의 경쟁력과 관련해 "신비주의 베일을 벗기 시작하면 지지율은 충분히 출렁거릴 것"이라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이날 MBN에 출연해 "두 분이 다 평생 검사·판사를 해오셨고 정치를 처음 하는 분들이 아닌가"라며 이같이 밝혔다. 유 전 의원은 두 사람을 향해 "앞으로 국민들에게 어떤 전략과 정책으로 시대적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말을 분명하게 해줄 필요가 있다"며 "저도 저 자신을 국민에게 알리는 것에 주력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전격 입당'에 대해 "환영하고 잘된 일"이라며 "야권 후보 단일화라는 불확실성을 없애줬다"고 평가했다.

















유 전 의원은 "정책과 도덕성 검증이 치열하게 될 것이고 경선은 치열하고 당당할수록 좋다"며 "대선 승리의 승부처는 중도층·수도권·청년층(중수청)의 지지를 받아오는 게 변수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합당 논의 중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에 대해서는 "빨리 (경선에) 참여해 보수 플러스 중도로 넓게 운동장을 썼으면 한다"며 "제3지대가 있을 수 있겠지만, 이번 대선은 여야 1대1 구도로 가는 게 맞는다"고 강조했다. 개헌과 관련해서는 "이번 대선에서는 해당하지 않지만, 대통령은 4년 중임제가 돼서 8년 연임을 할 수 있어야 일을 잘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원집정부제 비슷한 형태는 국정 운영하는데 불필요한 마찰이 될 수 있다고 본다"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을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8월 말쯤 출마 선언을 할 예정이다. 그전까지는 정책 발표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POD&mid=sec&oid=001&aid=0012568814&isYeonhapFlash=Y&rc=N

Lv79 Laplidemon

메뉴 인장보기 EXP 13%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