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모바일 상단 메뉴

본문 페이지

[이슈] 순식간에 1억 뚝..입주 앞둔 '아이파크' 집주인들 비명

아이콘 오징어의율자
댓글: 31 개
조회: 5927
2022-01-18 11:23:28

18일 HDC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전국에서 올해 상반기 준공이 예정된 아이파크 아파트는 오는 3월 충북 청주시의 '청주가경아이파크4단지'를 시작으로 4월 서울 강남구 '역삼센트럴아이파크', 충남 당진시 '당진아이파크', 강원도 속초시의 '속초아이파크2차', 5월 전북 전주시의 '전주태평아이파크' 등이 있다.

이들 단지에서는 지난 11일을 기점으로 전세 매물이 30%가량 증가했다. 부동산 정보 업체 ‘아실’에 따르면 이들 단지의 전세 매물은 지난 11일 총 211건이었지만, 18일 280건으로 32.7% 급증했다. 같은 기간 매매와 월세를 합친 전체 매물도 326건에서 411건으로 26.0%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

개별 단지에서도 전세 매물의 급증이 포착된다. 이 기간 499가구 규모 역삼센트럴아이파크는 9건에 그치던 전세 매물이 15건으로 66.6% 늘었다. 1319가구 규모 전주태평아이파크도 99건이던 전세 매물이 131건으로 32.3% 증가했다. 


한 아이파크 단지 입주예정자는 "안전점검을 추가로 한다지만 불안한 것은 어쩔 수 없다"며 "당장 팔진 못하더라도 입주는 피하고 싶다"고 말했다.

갑자기 매물이 늘어나면서 호가도 떨어지고 있다. 청주가경아이파크4단지는 지난 6일 5억3000만원까지 올랐던 전용 84㎡ 전세 호가가 최근 4억3000만원까지 떨어졌다. 특히 5억3000만원에 나온 전세 매물의 같은 동 바로 윗층은 사고 직후 4억8000만원에 전세로 나왔다. 닷새만에 호가가 5000만원 떨어진 셈이다. 

입주가 시작된 아이파크 단지의 상황도 크게 다르지 않다. 이달 입주를 시작한 경기 안양시 비산자이아이파크 전용 59㎡는 지난 10월 5억5000만원에 전세계약이 체결됐는데, 사고 직후인 지난 14일에는 같은 평형이 4억5500만원에 계약됐다. 광주 아이파크 사고를 기점으로 전세가가 1억원 낮아진 셈이다.


https://news.v.daum.net/v/20220118102703679




똥밟았네

인벤러

Lv82 오징어의율자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모바일 게시판 리스트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글쓰기

모바일 게시판 페이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