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모바일 상단 메뉴

본문 페이지

[이슈] 후쿠시마 원전 항만에 세슘 물고기..원전 오염수 관리 불능

아이콘 럼자기
댓글: 6 개
조회: 2408
추천: 3
2022-07-02 06:25:17

지난해 4월 기준치를 초과하는 방사능이 검출된 후쿠시마 앞바다 우럭.

 이번엔 도쿄전력이  지난 달 직접 채취한 우럭에서 기준치의 9배가 넘는 세슘이 검출됐습니다.

 우럭을 잡은 위치는 후쿠시마 원전 항만 내 취수구 앞.

 항만의 방파제 안팎에서 잡은 쥐노래미 등 다른 물고기들에서도 기준치를 넘는 세슘이 확인됐습니다.

 한 달 동안 채취한 물고기 32마리에서 모두 세슘이 검출됐고, 6마리는 기준치를 초과했습니다.

 도쿄전력은 동일본대지진 이후 매달 원전 항만 인근의 물고기를 채취해 방사능 오염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도쿄전력이 공개한 분석 결과를 확인해 봤더니,  기준치 초과 사례가 이어지는 가운데  다섯 배를 넘긴 건 최근 3년 사이 이번이 처음입니다.

[야마자키 히데오/전 긴키대 교수/환경해석학 : "원자로에 주입한 (냉각수의) 양과 빼낸 양이 일치하지 않고 있습니다. 지하로 새어나가고 있다는 뜻입니다."]

 도쿄전력은 오염수를 줄이기 위해 원자로 건물 주변 토양을 얼리는 식으로 지하수 유입 등을 차단해 왔습니다.

 전문가들은 오염수가 곧바로 바다로 흘러들고 있는 사실이 확인됐다며 관리 불능 상태라고 지적합니다.

[야마자키 히데오/전 긴키대 교수/환경해석학 : "지하수의 관리가 되지 않는다면 해양 방류하는 오염수도 관리할 수 없다는 얘기입니다."]

방사능 오염수가 관리되지 않고 있다는 우려가 일본 내에서도 여전하지만 도쿄전력은 내년 봄  오염수 해양 방류를 목표로 설비 공사를 강행하고 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지종익입니다.









??? 각하! 오늘 안주는 후쿠시마 앞바다에서 잡은 싱싱한 우럭입니다!
??? 이 쉑이가...

인벤러

Lv63 럼자기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모바일 게시판 리스트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글쓰기

모바일 게시판 페이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