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모바일 상단 메뉴

본문 페이지

[이슈] [단독] 병영생활관 예산을 대통령실 이전에 전용

아이콘 입사
댓글: 2 개
조회: 1914
추천: 21
2022-10-03 00:10:04


대통령실의 용산 이전 비용이 계속해서 늘면서 관련 예산도 함께 

늘어나고 있다는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는데요.

이번에는 군 장병들의 병영생활관을 개선하기 위해 배정됐던 예산이 대통령실 이전 비용으로 전용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국군 장병의 처우 개선을 강조해 왔습니다.











그런데 병영 환경 개선과 관련해, 장병 생활관 신축 설계 등에 편성된 예산의 일부가 대통령실 용산 이전 후속조치를 위해 전용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국방부의 예산 관련 문섭니다.










대통령실 이전으로 분산된 국방부 시설들을 통합해야 한다며 당초 다른 목적으로 편성된 예산 143억 원을 추가로 전용해서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이 중에 6억 8천여만 원은 병영생활관 예산입니다.

병영생활관 등을 새로 짓는데 설계비 명목으로 편성된 돈을

 끌어온 겁니다.








취사식당과 급수시설 등 생활관 부속시설을 짓기 위한 설계비 

예산 가운데 10억 2천만 원, 또 관사와 간부숙소 관련 예산 

7억 1천만 원까지 포함해


장병들의 병영생활 개선과 관련된 24억여 원의 예산이 대통령실 

이전 후속 조치에 편성됐습니다.














이에 대해 국방부는 "장병 주거시설 개선 사업 등에서 시설을 
설계하는 데 드는 비용 가운데 남은 예산을 기획재정부와 협의해 
용을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설계 용도로 잡힌 예산인 만큼, 장병 주거시설 개선 사업을 

진하는 데는 지장이 없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장병 처우개선과 관련한 예산이 남았다면 국고에 반납하거나 장병복지를 위한 다른 용도로 사용해야지 대통령실 이전 예산으로 끌어다 쓰는게 적절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초 인벤인

Lv90 입사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모바일 게시판 리스트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글쓰기

모바일 게시판 페이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