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전체보기

모바일 상단 메뉴

본문 페이지

[이슈] 킹달러 금융위기前보다 더 올랐다

뮤지케
댓글: 8 개
조회: 2865
추천: 1
2024-04-22 06:37:59

금융위기 前보다 더 올랐다, 환율 비명


원-달러 환율이 올 들어 7% 넘게 오르며 안 그래도 고물가에 시달리는 민생 경제를 위협하고 있다. 이 같은 환율 상승 폭은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와 글로벌 금융위기를 맞았던 1997년, 2008년 당시 연초 상승 폭을 웃돈다.

최근 환율 급등을 과거와 같은 위기의 전조 현상으로 단정지을 수는 없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고금리 장기화와 중동 불안이 겹친 전 세계적인 ‘킹달러’(미국 달러화 초강세) 현상에 따른 것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대외 의존도가 높은 한국 경제는 미국발 고환율과 중동발 고유가 등 대외 리스크에 늘 취약했다. 총선 이후 ‘민생’을 국정 최우선 과제로 내세운 윤석열 정부가 키를 제대로 잡지 못한다면 파고에 휩쓸려 또다시 경제위기를 맞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다만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는 이스라엘과 이란이 전면전으로 치닫지 않는다면 환율이 안정세로 돌아설 거라고 내다봤다. 국제통화기금(IMF) 춘계총회 참석차 방미 중인 이 총재는 19일(현지 시간) 특파원 간담회에서 “(중동 사태가) 더 확전되지 않는다면 환율 관리 차원에서 큰 문제는 없다고 생각한다”며 “확전이 되지 않는다고 하면 유가가 크게 더 올라가지 않고, 호르무즈 해협 봉쇄 같은 일이 벌어지지 않으면 환율도 다시 안정화 쪽으로 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원문 : https://v.daum.net/v/20240422030031075

초 인벤인

Lv97 뮤지케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모바일 게시판 리스트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글쓰기

모바일 게시판 페이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