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벤 최근 논란중인 이야기

전체보기

모바일 상단 메뉴

본문 페이지

[사회] 나에 내 분류

아이콘 난사냥
댓글: 3 개
조회: 813
2022-01-16 15:56:12
난 예전에 음악을... 노래 하면서  16년  15년 이상을 해오면서  호텔이나 나이트 클럽에서 의미없이 돈 벌고 

한 일년 일하면 돈이 있어서 성남 시민 회관을 빌려서 그 돈으로 빌려서 내가 돈 버는 음악이 아닌 

하고 싶은 음악회를 몇번 열었었지 그때 느낀게 사람은 돈이 있어야 발언이 받아들여지고 지랄도 하는구나 

암튼 난 나름 나른하게 살기도했고 음악적 언더에선 제법이다라는 말도 들었고  중개업 하다보니 

그냥 3 안에 들고 그담엔 재미가 없어서 사고처리반에 몸소 들어갔는데 거기 들어가서 뒈질뻔도 하고 

살면서 제일 웃긴게 지금이야 내가 86학번인데 1-2년 학교를 먼저 들어감 그래서 나중엔 손해도 봄 

사람들은 586이 잘못됐다고 말하지만  그 전 사람들은 뭐했을까 ??? 그들도 그들의 입장에서 피 튀기면서 

삶을 살아온건데  가면놀이 하는 새끼가 무당을 신봉하는년이 우리의 역사를 부정하는 꼴을 보고있자니

존나 어이가 없어서 그냥 씨부린다 

Lv84 난사냥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모바일 게시판 리스트

모바일 게시판 하단버튼

글쓰기

모바일 게시판 페이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