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닌텐도, 매출 2,300억 원... 전년대비 36.6% 증가

게임뉴스 | 이두현 기자 | 댓글: 32개 |



한국닌텐도가 2일 제출한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회사 매출액은 2,305억 원, 영업이익 126억 원, 순이익 97억 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 대비 매출액 36.6% 증가, 영업이익 68.3% 증가, 순이익 16.5% 증가했다.

코로나19 상황 이후 사회적으로 닌텐도 스위치와 콘텐츠가 인기를 끈 것이 실적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한국닌텐도 실적은 전년 4월 1일부터 다음 해 3월 31일까지를 기준으로 한다. 이번 한국닌텐도 실적은 2019년 4월 1일부터 2020년 3월 31일까지를 나타낸다.

디지털매출이 상품매출보다 더 큰 성장세를 보였다. 한국닌텐도 당기 상품매출은 2,149억 원으로 디지털매출 147억 원보다 많다. 다만 상품매출은 전년에 비해 30.1% 증가한 반면 디지털매출은 377% 성장했다. 일반적으로 디지털매출은 온라인 다운로드 상품, 상품매출은 게임기나 패키지와 같은 상품을 일컫는다.

한국닌텐도가 국내마케팅 비용을 늘렸다. 한국닌텐도 당기 광고선전비는 91억 원으로 전기 68억 원 대비 32.6% 증가했다.

한국닌텐도는 일본 닌텐도(Nintendo Co., Ltd.)에게 당기 1,990억 원을 지급하는 거래를 했다. 전기 대비 32.3% 증가한 수치다. 닌텐도 스위치 기기를 가져오는 것이 거래 상당 부분을 차지할 것으로 보인다. 국내 유통사 대원미디어는 IR을 통해 올해 1분기 스위치 판매량이 82,848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0.4% 늘어났다고 발표했다. 스위치 게임 타이틀도 287,590개 팔려 전년 대비 57.4% 증가했다.

한국닌텐도 재무제표를 감사한 삼일회계법인은 "대한민국의 일반기업회계기준에 따라 중요성의 관점에서 공정하게 표시하고 있다"고 의견을 냈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