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젠 PC MMO 신작 ‘썬 클래식’ BI 공개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 댓글: 28개 |



웹젠이 신작 PC MMORPG '썬 클래식(S.U.N. Classic)’의 국내 정식 서비스를 준비한다.

웹젠은 금일(7일) '썬 클래식'의 BI와 함께 게임의 출시 계획을 공개했다. 신작 '썬 클래식'은 PC 온라인게임 'S.U.N.(썬, Soul of the Ultimate Nation)'에서 게임 시스템과 편의성, 그래픽 등을 크게 발전시킨 리부트 버전이다.

원작 'S.U.N'은 2006년 출시 당시 화려한 액션성과 차별화된 수준의 그래픽, 배틀존 중심의 독특한 게임 시스템을 앞세워 국내 PC 온라인게임 시장에서 최고의 기대작으로 꼽혔다. 2007년부터는 대만과 중국, 일본 등 해외 시장으로 서비스 지역을 넓히면서 웹젠의 해외 매출 성장세를 이끌기도 했다.

웹젠은 2011년 원작의 주요 콘텐츠 등을 개편한 확장팩 '썬 리미티드(S.U.N. Limited Edition)'를 선보인 데 이어, 올해(2021년)는 전반적인 게임 시스템을 향상한 '썬 클래식'을 준비하며 풍부한 콘텐츠와 오랜 서비스 경험을 확보했다.

리부트 버전인 '썬 클래식'은 장비와 아이템을 수집해 캐릭터를 성장시키는 '파밍' 요소를 강화하기 위해 필드 사냥 중심의 MMORPG로 변화했다. 동시에 그래픽과 이펙트를 크게 개선하고, UI와 UX를 수정해 게임의 편의성을 높였다.

직관적인 전투 시스템을 갖춰 간단한 조작으로 호쾌한 전투를 즐길 수 있는 점도 특징이다. 스토리 던전과 보스 레이드, 탑 콘텐츠 등 다양한 던전도 존재하며, 목적에 따른 던전 플레이로 각종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어 MMORPG 본연의 재미를 담았다.

이외에도 '썬 클래식'에는 목표 달성에 따라 추가 보상을 받는 '지역점령 시스템'과 치열한 경쟁을 지원하는 PVP 및 PK 시스템 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존재한다.

한편, '썬 클래식'은 채널링 서비스로 즐길 수 있는 기존의 ‘썬 리미티드’와 별개로 웹젠이 직접 게임 개발과 운영 등을 전담하는 새로운 PC 온라인게임으로 서비스된다.

웹젠은 현재 '썬 클래식'의 핵심 콘텐츠와 서비스의 안정성 등을 점검하면서 완성도 높은 게임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개발력을 집중하고 있다. 이후 주요 콘텐츠와 출시 일정 등 구체적인 게임정보를 차례대로 공개할 계획이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기사 목록

1 2 3 4 5